본문 바로가기

a6000

10월의 대구 허브힐즈 어제 한글날을 맞아 대구에 위치한 '허브힐즈'에 다녀왔습니다.예전에도 몇 번 간 적이 있었는데, 리뉴얼 공사 중이라 공간이 많이 좁아지고 주차하기가 조금 애매하더라구요.예전에는 동문으로 표를 끊고 들어 갔었는데, 동문 쪽 리뉴얼로 인해 남문으로 진입하여야 했습니다.대구 허브힐즈는 각종 허브를 볼 수 있다는 점과 나무 위를 와이어를 통해 이동할 수 있는 '에코어드벤쳐' 각종 체험교실, 그리고 사진 찍기 좋은 포인트가 많다는 게 특징인데요.어제 방문해보니 리뉴얼로 인해 1/3정도 규모가 줄어들어 사진 직을 포인트가 예전보다 못 하였습니다.▲ 남문 매표소 입구에서..▲ 매표소에서 표를 끊고 있습니다. 각종 이용요금은 여기 를 참고하시구요. 생각보다 연간 회원권을 보유하고 계신 분이 많았습니다.매표소에서 '애니.. 더보기
[순천]순천만정원 지난 주말을 어떻게 보낼까 고민하다, 얼마 전 다녀온 순천만 정원을 제대로 못 둘러봐서다시 가기로 하고 길을 나섰습니다.3일의 황금연휴를 맞아 고속도로 정체는 장난이 아니었죠.거의 3시간만에 도착한 순천만정원..제 계획은 입구를 들어서서 왼쪽으로 한 바퀴 돌아서 동문쪽에 위치한 스카이큐브를 탈 생각이었는데,이 날 사람이 많아서 일단 순천만 정원을 한 바퀴도는 차량으로 스윽~ 둘러본 다음 스카이큐브 티켓부터 끊으러 가기로 하였습니다.아빠... 발이야...내부 순환차량의 경우 길게 늘어선 줄에 비해서 대기시간은 그리 길지 않습니다.순천만정원을 한 바퀴 돌면서 각 나라의 테마로 꾸며진 정원에 대한 설명을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.그리고 서문 쪽으로 향하면 '꿈의 다리' 라는 곳을 건너게 되는데요.순천만정원 홈페이.. 더보기
코스모스 ​고향에 낚시하러 갔다가 잠시 담아 보았네요.해가 너무 크고 이뻤는데, 망원렌즈가 없어서 포기.. 더보기
퇴근길 ​김해 장유 롯데 워터파크 인근입니다​​ 더보기
대동수문 생태공원에서.. ▲ 갑자기 혼자서 빵 터져서는 막 웃어 대더니.....▲ 어느새 지쳐버렸나 보다... 차에 타자마자 잠들어 버렸다. 더보기
순천만 정원 박람회장 지난 8월의 한 여름 날 전라도로 가족 여행을 다녀 왔습니다.예전에 순천만 습지를 갔던 적이 있었는데, 그 곳도 좋았지만..이번에 갔던 국제정원박람회장도 여유있게 산책하기에 너무나도 좋은 곳이더군요..다만 여름은 좀 피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.너무 더워요.....박람회장을 한 바퀴도는 기차 같이 생긴 자동차가 있어,한 바퀴 쓰윽~ 둘러 본 다음에 걸어서 움직이면 좋을 것 같습니다.여름에는 분수가 나오는 곳이 있어, 아이들이 그곳에 다 모여있더라구요.정원 박람회장 옆으로 가면 '스카이큐브' 라고 해서 레일 위를 달리는 이색적인 운송수단을 타 볼 수도 있습니다.저희 가족은 그날 너무 급하게 돌아보고 나오는 바람에 이제 바람이 선선하게 불면 시간내어 여유있게 한 번 더 가볼까 생각 중입니다.<작은 형 가족>.. 더보기
부산역에서 바라보는 일출 더보기
경회루 왕실의 큰 연회를 베풀거나 외국 사신을 접대하던 곳으로 1867년 재건되었다.바닥면적 282평으로 현존 목조 건물 가운데 가장 큰 규모다.2층 마루는 3겹으로 구성되었는데, 중심 3칸은 천지인(天地人)을, 그 바깥 12칸은 1년 12달을, 가장 바깥의 24기둥은 24절기를 의미하는 등 동양적 우주관을 건축으로 상징했다.중건 당시에 경회루 연못에 2마리 청동 용을 넣었다는 기록이 있는데 실제로 1997년 준설공사 과정에서 발견되었다.- 안내판 인용 더보기
한 여름의 경복궁 더보기
보성 대한다원 ​​​​​​​8월 초 몇 년만의 가족 나들이를 다녀왔다.누나가 빠진 것이 조금 아쉬웠지만,그래도 부모님 모시고 3형제에 애기들까지 함께 즐거웠던 여행이었다.전라도 순천만-장흥-보성-담양-마이산 .. 이런 코스로 처음 계획을 했으나, 보성에서 갑자기 무안으로 낙지를 먹으러 갔다.무안 낙지 골목이라는 곳에 갔는데, 어마무시한 가격과 그저그런 맛에 다시는 가고 싶지 않은 곳으로 기억될 것 같다.모바일 포스팅이라 다음에 다시 정리해야 겠다. 더보기